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교회법

교회사

공의회

문   헌

담화문

사목교서

♣ 현재위치 : 홈 > 문헌 자료 > 공의회

공의회 역사

공의회 문헌

공의회 해설

거룩한 전례에 관한 헌장

교회에 관한 교의 헌장

계시 헌장

현대 세계의 사목 헌장

매스 메디어에 관한 교령

일치운동에 관한 교령

동방교회에 관한 교령

주교들의 교회 사목직에 관한 교령

수도생활의 쇄신 적응에 관한 교령

사제 양성에 관한 교령

평신도 사도직에 관한 교령

교회의 선교활동에 관한 교령

사제의 직무와 생활에 관한 교령

그리스도교적 교육에 관한 선언

비 그리스도교에 관한 선언

종교 자유에 관한 선언

메시지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60 59.6%
C. 전례의 교훈적 및 사목적 성질에 의거한 규정
조회수 | 843
작성일 | 11.01.17
C. 전례의 교훈적 및 사목적 성질에 의거한 규정

33. 전례는 주로 존엄하신 하느님께 대한 흠숭지례이지만 또한 신자들을 위한 교훈도 많이 포함하고 있다.27) 왜냐하면 전례에 있어서, 하느님은 당신 백성에게 말씀하시며, 그리스도께서는 아직도 복음을 전하시고, 백성들은 노래나 기도로 이에 응답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그리스도를 대신하여 앞에 나서서 회중을 지휘하는 사제가 하느님께 드리는 기도는 거룩한 백성 전체와 둘레에 모인 모든 이의 이름으로 바쳐진다. 거룩한 전례가 불가견적인 신적 사물을 표시하기 위해서 사용하는 가견적 표징은, 그리스도 또는 성교회에 의하여 선택된 것이다. 따라서 "우리를 가르치기 위하여 성교회에 의하여 기록된"(로마15,4)것을 봉독할 때뿐 아니라 성교회가 기도하거나 노래하거나 행동할 때에도 이에 참여하는 자들의 신앙이 양육되고 그들의 마음이 하느님께로 향하도록 고무됨으로써, 그들로 하여금 하느님께 영신적 봉사를 수행하게 하고, 하느님의 은총을 더 풍부히 받게 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전례를 개혁함에 있어 다음과 같은 일반 규정들을 준수해야 한다.

34. 예절은 기품있는 단순성을 지니며, 간결하고 일목 요연하며, 불필요한 반복을 피해야 한다. 또한 신자들에게 이해가 갈 수 있도록 해서 일반적으로 많은 설명이 필요없게 해야 한다.

35. 전례에서 예절과 말씀이 긴밀히 결합되어 있다는 것을 명백히 나타내기 위하여 :

1) 성무 봉행에 있어 더 풍부하고 더 다양하고 더 적합한 성경의 봉독을 마련해야 한다.

2) 강론은 전례 집전의 한 부분이니만큼 예절이 허락하는 한, 가장 좋은 자리가 예규에 명시되어야 한다. 또한 강론의 직책은 가장 성실하고 정확하게 수행되어야 한다. 뿐만 아니라, 강론(내용)은 특히 성경과 전례의 샘에서 취해야 한다. 왜냐하면, 강론은 구원의 역사, 즉 그리스도의 신비에 있어 하느님의 기묘한 업적들을 선포하기 때문이니, 이 신비는 우리 안에 항상 현존하고 특히 전례 집전에서 작용한다.

3) 또한 여러 가지 방법으로 직접적인 전례 교육을 실시해야 한다. 필요하다면 예절 중에 사제나 혹은 자격있는 사람이 적당한 때에, 지정된 말이나 혹은 그와 비숫한 말로 짧은 지시를 하도록 미리 준비해야 한다.

4) 말씀의 전례(성경 예절)는 대축일 전일, 구세주 대림절 및 사순절의 어떤 요일, 또한 주일과 축일에 장려되어야 한다. 특히 사제가 없는 곳에서 행할 것이니, 이런 경우에는 부제나, 주교에게서 권리를 받은 사람이 이 말씀의 전례를 지도해야 한다.

36. (1) 특수법을 제외하고 라틴어 사용을 라틴 의식에 있어 그대로 보존해야 한다.

(2) 그러나 미사, 성사 집전, 또는 그 외의 전례 부분에 있어서 모국어의 사용이 회중들에게 크게 유익할 경우가 적지 않은 만큼 모국어의 보다 더 광범위한 사용을 허용할 수 있다. 우선 독서, 지시, 몇몇 기도문과 노래에 허용할 수 있다. 이에 대한 규정은 다음 몇장에 걸쳐 차례로 정한다.

(3) 이러한 규정을 준수하는 한, 모국어의 사용과 그 방법에 대하여서는, 필요하다면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인접 지방의 주교들과 의논해서 결정할 것인 바, 그 권리는 제22조 (2)에 따라 당해 지역 교회 당국(주교단)이 가진다. 그리고 이 결정은 교황청의 승인 또는 확인을 받아야 한다.

(4) 전례에서 사용할 라틴어의 모국어 번역은 위에 말한 권한이 있는 당해 지역 교회 당국의 인가를 받아야 한다.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18   부록 : 제 2 차 바티칸 공의회의 달력 개정에 관한 성명  1534
17   제 7 장 성 미술과 전례 제구 및 제의  1030
16   제 6 장 성음악 (聖音樂)  820
15   제 5 장 전례 주년  927
14   제 4 장 성무일도  1326
13   제 3 장 그 밖의 성사 및 준성사  [1] 1119
12   제 2 장 성체성사의 지극히 거룩한 현의  [1] 927
11   V. 사목적 전례 운동의 장려  794
10   IV. 교구와 본당에 있어서의 전례 생활의 육성  730
9   D. 민족의 특성과 전통에 적응시킴에 관한 규정  811
  C. 전례의 교훈적 및 사목적 성질에 의거한 규정  843
7   B. 교계적 및 공동체적 행위로서의 전례 성질에 의거한 규정  794
6   A. 일반 규정  693
5   III. 거룩한 전례의 개혁  771
4   II. 전례 교육과 능동적 참여의 촉진에 대하여(n14-n20)  904
3   I. 거룩한 전례의 본질과 교회생활에 있어서의 그 중요성(n5-n13)  961
2   제 1 장 거룩한 전례의 개혁과 촉진을 위한 일반적 원칙  744
1   머 리 말  [1] 1480
1
 

 

공의회 역사

공의회 문헌

공의회 해설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0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