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레지오란?

운영지침

교   본

훈   화

레지오양식

용어/소식

성모 발현지

성모 포토

마리아사전

질문과 답변

♣ 현재위치 : 홈 > 레지오마리애 > 마리아사전

마리아사전 코너 ( 성모 마리아에 대하여 보다 깊이 있게 연구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166항목이 약술되어 있는 사전입니다.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507 39.6%
당신의 어머니께서 십자가 곁에 서 계셨다.
조회수 | 2,520
작성일 | 06.07.09
▶ 당신의 어머니께서 십자가 곁에 서 계셨다.| 베르나르도 아빠스의 설교에서

동정 마리아의 순교가 시메온의 예언과 주님의 수난기에 묘사되어 있습니다. 경건한 노인 시메온은 아기 예수께 대해 "이 아기는 많은 사람들의 반대를 받는 표적이 될 것입니다"라고 말하고 마리아께는 "예리한 칼이 당신의 영혼을 찌를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복되신 성모여, 예리한 칼이 당신의 영혼을 창으로 찔렀습니다. 그 칼이 당신의 영혼을 찌름 없이는 당신 아드님의 육신을 꿰뚫을 수 없었습니다. 그리고 모든 이의 것이지만 특별히 당신의 것인 아들 예수께서 숨을 거두신 후, 그 잔혹한 창은 그분의 영혼에 가닿을 수 없었습니다. 실상 그분이 죽임당하신 후 불능의 상태에서 마저 그냥 두지 않은 그들이 그분의 옆구리를 펼쳐 놓았을 때, 그 분께 고통을 줄 수 없었지만 당신께는 그러하지 않았습니다. 그때에 창은 당신의 영혼을 찔렀습니다. 그리스도의 영혼은 더 이상 거기에 계시지 않았으나 당신의 영혼은 거기서 떨어져 나오지 못했습니다. 당신의 영혼은 고통의 창으로 찔리었기에 우리는 당신이 순교자들을 능가하시는 분이라고 마땅히 일컫습니다. 당신 아드님의 수난에 참여함은 그 강렬함에서 순교의 모든 육체적 고통을 능가했기 때문입니다.

"어머니, 이 사람이 어머니의 아들입니다"라는 그때 그 말씀은 당신의 영혼을 창으로 찌르고 당신의 영혼과 마음을 갈라놓을 정도로 깊숙이 들어간 칼보다 더 고통스러운 것이 아니었겠습니까? 오, 놀라운 교환(交換)이여! 당신은 예수님 대신에 요한을, 주인 대신에 종을, 스승 대신에 제자를, 하느님의 아들대신 제베데오의 아들을, 참 하느님 대신에 일개 인간을 받으셨습니다. 그 말씀을 기억할 때 돌이나 쇠보다 더 굳은 우리의 마음은 산산이 부서지는데, 하물며 그 말씀은 당신의 섬세한 영혼을 찌르지 않았겠습니까?

형제들이여, 마리아께서 영신의 순교자가 되셨다는 말을 들을 때 놀라지 마십시오. 그 말을 듣고서 이방인이 지닌 최대의 결점 중에 하나는 동정심이 없는 점이라고 사도 바오로가 지적한 것을 잊어버리는 사람만이 놀랄 것입니다. 마리아께는 물론 그런 결점이 없었고 또 마리아를 섬기는 이들에게는 그런 결점이 없어야 하겠습니다.

누군가가 "마리아께서 당신 아드님이 죽으셔야 한다는 점을 미리 알고 계시지 않았겠는가?"라고 물어볼지 모르겠습니다. 네, 알고 계셨습니다. 그리고 "당신 아드님께서 즉시 부활하시리라는 확실한 희망을 갖고 계셨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분이 십자가에 못박히실 때 마리아는 슬픔을 느끼셨는가?" 더할 수 없는 슬픔을 느끼셨습니다. 그런데 형제여, 마리아의 아드님이 느끼신 슬픔 자체에 대해서보다 그 수난에 참여하신 마리아의 고통에 대해 더 놀라는데 당신은 도대체 누구이고 무슨 판단을 가지고 있길래 놀랍니까? 아드님께서 육신으로 죽으실 수 있었다면 마리아께서는 영신으로 그 죽음에 참여할 수 없으셨겠습니까? 아드님은 다른 어떤 사람의 사랑보다 더 위대한 사랑으로 죽임을 당하셨고 마리아께서는 그리스도를 제외한 다른 어느 누구의 사랑에도 비교할 수 없는 사랑으로 그 죽음에 참여하셨습니다.

▶『마리아 사전』 가운데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일러두기 
61   성모님의 축일들  [8] 5933
60   평생 동정  5497
59   티없이 깨끗하신 성모 신심  5048
58   천주 성부와 마리아  2886
57   동정 마리아는 천주의 모친이시다.  2398
56   천주의 모친  2543
55   주님의 종 (루카1,38)  2582
54   여인  2851
53   세상과 평화의 여왕  2226
52   여왕이신 동정 성 마리아  2556
51   성실하신 동정녀  2461
50   성삼위와 마리아  2653
  당신의 어머니께서 십자가 곁에 서 계셨다.  2520
48   성모 통고  3156
47   동정녀여 당신이 받으신 축복으로 모든 피조물이 축복받았습니다.  2344
46   성모의 원죄 없으신 잉태  2777
45   당신의 육신은 거룩하고 영광스럽다.  2419
44   성모 승천  2627
43   성모 성탄  2647
1 [2][3][4]
 

 

마리아사전 코너 ( 성모 마리아에 대하여 보다 깊이 있게 연구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166항목이 약술되어 있는 사전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2022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