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89 94%
이문희 바울로 대주교 선종
조회수 | 490
작성일 | 21.03.15
선종일시 : 2021년 3월 14일 (일) 오전 1시 20분

장례미사 : 2021년 3월 17일 (수) 오전 10시 30분, 주교좌  범어대 성당

장지 : 천주교 군위묘원

-----
약력
-----

1935년 9월 14일 출생 (대구시 중구 남산동 619)

1966년 6월 23일 프랑스 파리 가톨릭대학 졸업

1965년 12월 23일 사제서품

1969년 4월 4일 ~ 1972년 4월 30일 군종 신부(공군)

1972년 11월 30일 주교서품

1985년 1월 5일 천주교 대구대교구 대주교 취임  

1986년 7월 5일 천주교대구대교구 교구장 착좌

2007년 4월 24일 은퇴

2021년 3월 14일 선종
489 94%
[유언장 전문]

찬미예수님!
사랑하는 교우 여러분, 아직 언제인지는 모르지만 이제 제가 떠날 때가 된 것 같습니다. 그동안 교구의 책임자로 있으면서 나름대로 힘껏 잘하려고 했습니다마는 지나온 후 돌이켜 생각할 때 제대로 하지 못한 것이 얼마나 많은지 모르겠습니다. 교구를 위해서 잘못한 것, 또 교구의 사람들을 위해서 잘못한 것들에 대해서 너그럽게 용서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개인의 잘못은 응당 개인이 책임을 지게 될 것입니다마는 교회에 대해 잘못한 것은 교회가 용서해주실 것을 믿고 바랍니다.

하늘나라에 대한 열정이 커서 그런 것도 아닌데 나는 세상에 나 같은 사람이 있었다는 기억이 계속 남아있는 것을 바라지 않는 버릇이 있습니다. 그래서 주교관 구내에 있는 성직자 묘지에 묻혀서 많은 사람이 자주 나를 생각하는 것을 좋아할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벌써 오래전부터 나는 군위 가톨릭묘원에 가고 싶다고 했습니다. 지금은 이미 그곳 성직자 묘원이 시작되어서 그곳에 가는 것이 합당하므로 다시 부탁을 드릴 필요도 없게 되었습니다마는, 혹시라도 주교님들 옆에 아직 자리가 있으므로 좋은 곳에 묘를 둔다는 생각으로 내가 오래전부터 부탁을 한 군위로 가지 못하게 할 경우가 생기지 않도록 특별히 유념해주실 것을 다시 청합니다.

제가 지금까지 제가 일을 하여 얻은 것으로 이렇게 부유하게 잘 살았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모두가 교회 덕택에 이렇게 모자람이 없는 생활을 지금까지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많은 사랑을 받고 살았던 것도 사실입니다. 이런 사랑에 대해서 깊이 감사드리고 싶습니다.

모두 안녕히 계십시오. 그리고 하느님께 자비를 간구해주십시오. 그리고 이 땅의 교회가 잘 되도록 사랑의 힘을 더 키워가도록 힘써주십시오. 마지막 날 하느님 앞에서 모두가 함께 만날 수 있기를 믿고 바랍니다. 안녕히 계십시오. 안녕! 이문희 바울로 대주교
  | 03.17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회원가입방법안내 
1021   한국주교회의 2021년 추계 정기총회 결과    21.10.15 62
1020   흑산도 소록도에서 30년 사목한 진요한 신부 선종    21.10.14 38
1019   한국 교회 첫 순교자 유해 초남이성지 안치    21.10.09 53
1018   천주교 대전교구장 서리로 김종수 아우구스티노 주교 임명    21.07.31 297
1017   부산교구 보좌주교에 신호철(비오) 신부 임명    21.06.05 328
1016   정진석 추기경 추모미사 : 총대리 손희송 주교 강론    21.05.03 327
1015   정진석 니콜라오 추기경 선종(善終)    21.04.28 256
  이문희 바울로 대주교 선종  [1]   21.03.15 490
1013   정진석 추기경 위중으로 성모 병원 입원 - 서울대교구 입장    21.02.28 381
1012   교황청, 2021년 성주간 전례 지침 발표    21.02.26 321
1011   천주교 군종교구장에 서상범 티토 신부 임명    21.02.06 474
1010   경신성사성, 재의 수요일 예식 특별 지침 공지    21.01.31 341
1009   대구대교구 사제인사 20210115    21.01.07 373
1008   한정현 신부, 대전교구 보좌주교로 임명    20.12.02 468
1007   춘천교구장 김운회 주교 사임, 후임 교구장에 김주영 신부 임명    20.11.22 432
1006   제주 부교구장 문창우 주교, 제5대 교구장직 승계    20.11.05 465
1005   서울대교구 사제인사 20200901    20.08.29 793
1004   청주교구 사제인사 20200831    20.08.29 364
1003   원주교구 사제인사 20200901    20.08.29 385
1002   춘천교구 사제인사 20200903    20.08.29 293
1001   안동교구 사제인사 20200903    20.08.29 284
1000   광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하는 행정명령 발령에 따른 안내    20.08.27 237
999   대구대교구 사제인사 20200821    20.08.22 273
1 [2][3][4][5][6][7][8][9][10]..[43]  다음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1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