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72 95.2%
유경촌, 정순택 - 서울대교구 보좌주교 임명
조회수 | 2,022
작성일 | 13.12.31
유경촌 티모테오(첫 번째 사진), 정순택 베드로 신부(두 번째 사진)가 서울대교구 보좌주교로 임명되었다.

□ 프란치스코 교황께서 서울대교구 유경촌 티모테오 신부(51세, 1992년 사제 수품)와 정순택 베드로 신부(52세, 1992년 사제 수품)를 서울대교구의 보좌주교(Auxiliary Bishop of the Archdiocese of Seoul)로 임명하셨다고 주한 교황대사관이 발표했다. 이 내용은 2013년 12월 30일(월) 오후 8시(로마 시각 낮 12시) 교황청 공식 기관지 로세르바토레 로마노(L'Osservatore Romano)에 발표되었다.

□ 신임 유경촌 주교는 1962년 서울 출생으로 1992년 1월 사제품을 받았다. 1988년부터 1998년까지 독일 뷔르츠부르크 대학교와 프랑크푸르트의 상트게오르겐 대학교에서 신학을 전공, 박사학위를 받았다. 서울대교구 목5동성당 보좌신부를 거쳐 가톨릭대학교 교수, 통합사목연구소 소장을 거쳐 2013년 8월부터 명일동성당 주임신부로 사목하고 있었다.

□ 신임 정순택 주교는 가르멜 수도회 소속으로 1961년 대구에서 출생, 1984년 서울대학교 공대를 졸업한 뒤 가톨릭대학교 성신교정에 편입해 1992년 7월 사제품을 받았다. 1986년 가르멜 수도회에 입회하여 1992년 종신 수도서원을 했으며, 2000년부터 2004년 로마 교황청 성서대학에서 수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2005년부터 2008년까지 가르멜 수도회 인천수도원 부원장 겸 준관구 제1참사, 2008년부터 2009년까지 한국 관구 제1참사를 거쳐 2009년 5월부터 가르멜 수도회 로마 총본부 아시아·오세아니아 담당 최고평의원을 맡고 있다.

□ 보좌 주교(Auxiliary Bishop)는 교구의 전반적 통치에 교구장 주교를 보필하지만, 계승권을 지닌 부교구장 주교(Coadjutor Bishop)와는 달리 교구장좌 계승권은 없다(교회법 제403조 제1항).

□ 한국 천주교회는 두 분의 보좌주교 임명으로 현직 주교가 24명(대주교 3명, 주교 21명)으로 늘었으며, 은퇴주교 12명 포함 모두 36명의 주교(추기경 1명, 대주교 5명, 주교 30명)를 갖게 되었다. 한국 천주교회는 16개 교구로 되어 있는데, 서울, 대구, 광주는 대교구이며 대주교가 교구장을 맡는다. 북한에는 평양교구, 함흥교구, 덕원 자치 수도원구가 있다. 평양교구장은 서울대교구장이, 함흥교구장은 춘천교구장이 교구장 서리를 맡고 있으며, 덕원 자치 수도원구 교구장 서리는 성 베네딕도회 왜관수도원장 박현동 아빠스가 맡고 있다.

□ 서울대교구(교구장 염수정 대주교)는 1831년 9월 9일, 교황 그레고리오 16세가 설정한 조선대목구(정식 교계제도 설정 전, 교황청에서 직접 관할하는 교구)로 출발해 한국 천주교회의 교계제도와 역사를 같이한다. 박해 시대를 거쳐 선교의 자유를 얻게 되고 1898년 명동대성당 봉헌식이 열리면서 한국 천주교회가 크게 발전하게 되었다. 1911년 조선대목구에서 대구대목구가 분리 설정되면서 명칭을 서울대목구로 변경했으며, 이후 춘천, 대전, 인천, 수원, 원주, 의정부교구를 분가시켰다. 1962년 한국 천주교회에 정식으로 교계제도가 설정되면서 명칭을 서울대교구로 변경해 오늘에 이른다.

1942년 첫 한국인 주교인 노기남 주교가 제10대 교구장을 맡은 이래 윤공희 대주교, 김수환 추기경, 정진석 추기경에 이어 2012년부터 염수정 대주교가 제14대 교구장을 맡고 있다. 보좌주교로는 2006년 임명된 조규만 바실리오 주교가 있으며, 유 주교와 정 주교의 임명으로 서울대교구는 모두 3명의 보좌주교를 두게 되었다.

□ 정순택 주교가 소속된 가르멜 수도회는 13세기 초 이스라엘 가르멜 산에서 시작된 수도회로서,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삶에 일치하고, 구약성경의 엘리야 예언자에게 영감을 받아 끊임없이 하느님 말씀을 듣고 세상에 전하는 사명을 수행한다. 가르멜 출신 성인들로는 유럽으로 넘어와 부유해진 수도회를 단순한 관상(觀想, comtemplation)과 기도의 삶으로 개혁한 16세기의 예수의 성녀 데레사, 십자가의 성 요한 등이 있다. 정식 명칭은 “가르멜 산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맨발 형제회”다. 한편 우리나라의 수도회 소속 주교는 현 군종교구장 유수일 주교(작은 형제회)와 은퇴한 이한택 주교(예수회, 전 의정부교구장)가 있다.

<서울대교구 사이트>에서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778   [사제 소임 이동] 청주교구    14.10.13 1497
777   [사제 소임 이동] 안동교구    14.10.13 945
776   [사제 소임 이동] 서울대교구    14.10.13 1572
775   원선오 신부, 서산의 노을같이 고운 꿈 마을학교 100개를 실현하기 ...  [1]   14.09.26 1458
774   대구대교구 사제 인사    14.08.21 1844
773   교황의 입과 귀 정제천 신부    14.08.19 1315
772   인천 · 전주교구 사제 인사    14.08.19 1546
771   프란치스코 교종의 방한 일정을 마치고    14.08.19 791
770   교황, 어록을 남기고 떠난 성자    14.08.19 785
769   교황, 세월호 실종자 가족에게 위로 편지    14.08.18 638
768   교황, 평화와 화해를 위한 미사 강론 전문    14.08.18 649
767   세월호 가족들이 교황께 전한 편지 전문.    14.08.17 702
766   교황, 아시아 청년대회 폐막미사 강론 전문  [1]   14.08.17 667
765   교황, 아시아 주교들과 만남 연설 전문  [1]   14.08.17 735
764   교황, 평신도사도직 단체와 만남 연설 전문    14.08.17 628
763   교황, 한국 수도 공동체들과 만남 연설 전문    14.08.16 661
762   프란치스코 교황님 한국순교자 시복미사 강론 전문  [1]   14.08.16 792
761   교황 프란치스코 / 성모 승천 대축일 미사 강론 전문  [2]   14.08.15 914
760   한국 주교들과 만남에서 교황님 연설 전문    14.08.14 798
759   프란치스코 교황님 청와대 연설 전문    14.08.14 657
758   세월호 참사 100일, '위로와 기억의 주간'을 지내며    14.07.22 1016
757   한국 빈민운동의 아버지, 예수회 정일우 신부 선종    14.06.04 2204
756   “양 냄새 나는 착한 목자가 되세요”    14.05.10 1664
755   진도 여객선 침몰  [4]   14.04.16 1201
 이전 [1].. 11 [12][13][14][15][16][17][18][19][20]..[43]  다음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1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