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90 21.2%
요한 바오로 2세, 가경자로 선포
조회수 | 2,573
작성일 | 09.12.27
【바티칸 외신종합】교황 베네딕토 16세가 전임 교황 요한 바오로 2세를 시복 시성 전 단계인 가경자(Venerable, 可敬者)로 선포했다.

베네딕토 16세는 12월 19일(토) 일반알현에서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와 교황 비오 12세, 예지 포피우스코 신부(폴란드) 등 3명에 대해 “‘영웅적 덕행’(Heroic virtues)의 삶을 살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로써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시복 시성 작업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가톨릭신문 2009년 12월 27일자
490 21.2%
교황 베네딕토 16세, 요한 바오로 2세 교황 ‘가경자’(可敬者) 선포 해설

기적 인정되면 시복 시성 추진 탄력 / 선임 두 교황에 대한 ‘영웅적 덕행’ 강조

【바티칸 외신종합】교황 베네딕토 16세의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와 교황 비오 12세, 폴란드의 성직자 예지 포피우스코 신부에 대한 이번 가경자(可敬者) 선포는 전격적으로 이뤄진 것이다.

가경자는 라틴어의 ‘가히 공경할 만하다’라는 뜻에서 유래한 것으로, 시복 전단계에서 복자 후보자에게 잠정적으로 주어지던 경칭이다. 따라서 이번 가경자 선포로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시복 절차도 탄력을 받게 됐다.

그러나 교황 비오 12세에 대해서는 제2차 세계대전 중 유다인 보호에 소극적이었다는 비판이 나옴에 따라 유다교 일부로부터의 반발과 논란이 예상된다. 교황청 시성성은 이와 관련해 “교황 비오 12세는 1939년부터 1958년까지 재임기간 동안 유다인들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했으며, 실제로 로마와 다른 여러 지역의 종교 기관에 그들의 피신처를 마련함으로써 수많은 유다인들의 생명을 구했다”고 설명했다.

교황청 시성성은 지난해 교황 베네딕토 16세에게 교황 비오 12세의 ‘영웅적 덕행’을 인정하는 부분에 대해서는 건의했으나, 유다교 측의 반발과 논란이 멈출 때까지 시복시성 추진을 중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교황 베네딕토 16세는 수개월의 심사숙고 끝에 교황 비오 12세의 시복을 추진하겠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교황은 요한 바오로 2세에 대해서는 그가 2005년 4월 선종한지 한 달 만에 시복시성 절차 개시에 대한 5년간의 유예 기간 예외를 선언한 바 있다.

교황이 이날 두 선임 교황의 ‘영웅적 덕행’을 공식 선포했지만, 전문가들은 그러나 시복시성이 당장 이뤄질 것이라고 판단할 수는 없다는 입장이다. 시복시성 절차에서 가장 중요하고 가장 엄격한 조사가 이뤄지는 부분이 바로 ‘기적’에 대한 것이기 때문이다.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경우, 지난 2005년 그에게 기도를 바친 뒤 파킨슨씨병이 치유됐다는 한 프랑스 수녀의 사연이 유력한 기적 사례로 고려되고 있다.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이를 기적으로 선언하게 되면 교황 요한 바오로 2세는 복자품에 오르는 동시에 마지막 절차인 시성이 추진된다.

전문가들은 “교황 바오로 2세는 2005년 선종 직후부터 시복이 추진돼 일각에서는 너무 빠르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며 “그러나 선종 4주기를 맞는 2010년 4월경, 또는 교황 즉위 32주년인 10월경 복자로 추대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가톨릭신문 2009년 12월 27일자
  | 12.27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542   부산교구 2010년 사제 소임 이동    10.01.16 3045
541   마산교구 2010년 사제 소임 이동    10.01.16 2585
540   전주교구 2010년 사제 소임 이동    10.01.16 2641
539   청주교구 2010년 사제 소임 이동    10.01.16 2426
538   제9회 가정 성화 주간 담화문 (2009. 12. 27.~2010. 1. 2.)    09.12.27 1986
  요한 바오로 2세, 가경자로 선포  [1]   09.12.27 2573
536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용산참사’ 관련 성명서    09.12.19 2214
535   제43차 평화의 날 담화 : 평화를 이루려면 피조물을 보호하십시오    09.12.19 2026
534   제26회 자선주일 담화문(2009년) “네 이웃을 너 자신처럼 사랑...    09.12.12 2067
533   서울대교구 사제인사 2009년 11월 20일    09.12.03 3731
532   용어개정 : '냉담자'를 '냉담 교우'로 바꿔 사용합니다    09.11.13 2665
531   주교회의 2009년 추계 정기총회 결과    09.10.30 2586
530   가톨릭, 성공회 신자 품에 안는다    09.10.22 3153
529   부산교구 사제 인사 2009. 9. 29.    09.10.02 4125
528   서울대교구장 정진석 추기경 최영수 대주교 애도 메시지    09.09.01 3162
527   교구장 직무대행 조환길 주교 최영수 대주교 추모메시지    09.09.01 2681
526   대구대교구 최영수 대주교 선종    09.09.01 2510
525   제9대 교구장 최영수 요한 대주교님의 교구장직 사임    09.08.29 2255
524   대구대교구 2009년 8월 사제인사    09.08.29 3276
523   수원교구 2009년 8월 사제인사    09.08.29 3932
522   서울대교구 2009년 8월 인사    09.08.29 3394
521   청주교구 2009년 8월 사제인사    09.08.29 2514
520   광주대교구 2009년 8월 사제인사    09.08.29 2876
519   김대중 전 대통령 레퀴엠(추모곡)    09.08.21 2004
 이전 [1].. 21 [22][23][24][25][26][27][28][29][30]..[43]  다음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1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