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495 70%
사형 폐지, 종신형 입법화 '급물살'
조회수 | 1,736
작성일 | 04.11.24
* 범종교연합 결의대회,,,국회의원 150여명 사형폐지 특별법 공동 발의

 가톨릭과 개신교, 불교 등 7대 종교계 인사들은 22일 성명서를 발표, '제도적 살인'인 사형제를 폐지하고 종신형을 입법화해줄 것을 국회에 촉구했다.

 최기산(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위원장) 주교 등 각 종교계 인사들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개최된 '사형폐지와 종신형 입법화를 위한 결의대회 및 세미나'에서 △인간생명을 법과 제도에 의해 인위적으로 빼앗는 사형제를 즉각 폐지하고 △'사형폐지협약'(사형폐지를 위한 시민적 및 정치적 권리에 대한 국제규약 제1선택의정서)에 하루속히 가입하며 △반인륜적 범죄에 대해서는 종신형제를 도입, 사형제를 대체해줄 것을 촉구했다.

 이창영(주교회의 사무국장) 신부 등 종교계 인사들은 성명서 낭독 직후 사형
제 폐지 의지를 상징적으로 드러내기 위해 교수형 집행 도구인 '오랏줄'을 끊는 행사를 가졌다. 또 이해인(클라우디아, 올리베따노 성 베네딕도수녀회) 수녀는 1990년 봄 사형당한 어느 사형수에게 바치는 시 '슬픈 편지'를 낭송, 장내를 숙연케 했으며, 올리베따노 성 베네딕도 수녀회 수도자들도 노래 공연으로 사형제 폐지를 기원했다.

 이어진 세미나에서 일본 '사형폐지 국제조약 비준을 요구하는 포럼 90' 대표 야스다 요시히로(安田好弘) 변호사는 "종신형은 사형과 동등하거나 잔혹할 뿐 아니라 완만한 사형이라는 비판이 있지만 자유를 박탈할 뿐 생명을 박탈하는 것이 아니기에 사형과는 분명히 다르다"고 말했다.

 또 미국 '화해를 위한 살인피해자 유족회' 대표인 레니 쿠싱씨는 "사형폐지법안과 함께 살인 등 범죄로 인한 피해자와 가족에 대한 지원법안 마련이 동시에 진행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사형폐지에 관한 특별법안'을 발의한 유인태(열린우리당) 의원은 이날 대회에서 22일 현재 열린우리당 113명, 한나라당 21명, 민주노동당 10명, 민주당 5명, 무소속 1명 등 총 150명이 공동발의자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최기산 주교는 인사말을 통해 "인간 생명의 주인은 하느님이고 천부적 생명권은 인간이 좌지우지할 수 없다"면서 "부디 이번 회기 중에 사형폐지법안이 국회에서 통과되기를 바란다"고 기원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 주교를 비롯해 조규만(주교회의 사무처장) 신부, 백도웅(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목사, 이혜정 원불교 교정원장 등 종교계 인사와 이부영(이시도로) 열린우리당 의장과 현직 국회의원 17명,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 오세택 기자 / sebastiano@pbc.co.kr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89   [부산교구] 인사발령    05.01.07 3547
88   [이벤트]마더데레사 영화 - 공식 홈페이지 오픈    04.12.30 2064
87   성탄 구유 예절    04.12.24 2157
86   부산교구 제2대 교구장 이갑수(가브리엘) 주교님 선종    04.12.21 2328
85   박혜영 프란체스카씨 섬유전    04.12.20 1848
84   정진석 대주교 - 명동성당 신자들 구유세트 선물 받아    04.12.20 2309
83   한국 가톨릭 경제인회 송년 감사미사 및 자랑스러운 가톨릭 경제인상 ...    04.12.20 2059
82   김수환 추기경 회고록 출간    04.12.20 1800
81   빈민사목위원회, 빈민사목 선교본당 평의회    04.12.20 1860
80   서울대교구 청년사목부·성령쇄신봉사회 송년 감사미사/찬양콘서트    04.12.20 2361
79   주민자치 경제공동체 ‘아침을 여는 협동조합’ 본격 추진    04.12.20 1865
78   민화위, 민족화해센터 건립 추진    04.12.17 1999
77   [인천교구] 사제인사    04.12.10 2151
76   [광주대교구] 사제인사    04.12.08 2445
75   백용수 (白龍洙 마태오) 신부 부고    04.12.06 1954
74   [사제인사] 서울대교구    04.12.05 2973
  사형 폐지, 종신형 입법화 '급물살'    04.11.24 1736
72   [사제인사] 의정부교구    04.11.24 2496
71   [사제인사] 인천교구    04.11.24 2861
70   [사제인사] 인천교구    04.11.24 1678
69   신ㆍ구약 합본「새 번역 성서」나온다    04.11.20 1811
68   2004 제 7 차 민족화해 가톨릭 네트워크 개최    04.11.16 1573
67   사형제도폐지를 위한 범종교 연합 행사 안내    04.11.16 1674
66   주교회의 성서사도직위원회 2004년 성서주간 담화문    04.11.16 1756
 이전 [1]..[31][32][33][34][35][36][37][38][39] 40 ..[43]  다음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1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