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통합검색

추천사이트

카드보내기

OCATHLIC 채팅방

홈페이지 이용안내

관리자 Profile

관리자 E-mail

♣ 현재위치 : 홈 > 공지사항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이름 |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510 37.2%
한국인 순교자 124위 시복재판 첫 개정
조회수 | 2,160
작성일 | 04.07.07
매월 넷째주 금요일 순교사실과 순교명성 지속성 심사

하느님의 종 '윤지충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 123위'에 대한 시복재판 교회법정이 5일 서울 중곡동 주교회의 사무처 대회의실에서 개정됐다.

한국 성직자들의 수호자인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 사제 순교자 대축일에 개정된 이날 교회법정은 1921년 2월부터 1926년 3월까지 129회에 걸쳐 열린 '병인박해 순교자 29위에 대한 시복재판' 이후 만 78년 만에 열리는 한국 순교자들에 대한 시복 법정이다. 또 한국인 손으로 선정한 순교자 124위에 대한 역사상 첫 시복재판이자 아울러 한국인으로만 구성된 역사상 첫 시복재판 법정이다.

만 5년간 준비 과정을 거쳐 교황청 시성성의 허가로 열린 이날 첫 법정은 교황청 시성성의 '윤지충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 123위의 시복 추진 안건 착수와 법정 구성' 교령 낭독과 법정 구성원들의 선서와 서명 등으로 시종 긴장감이 흐르는 엄숙한 분위기에서 진행됐다.

재판관 박정일 주교는 "오늘 개정한 시복재판 법정은 한국 순교자 124위 시복을 추진하는 데 있어 한국교회가 추진하는 마지막 법적 단계"라며 "법정 구성원들은 한치의 그릇됨 없는 판결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주교는 또 "이들 순교자들은 아직 공경의 대상이 아니므로 공적으로 찬양하는 일이 없도록 유념해야 할 것"이라며 "법정 구성원들이 시복 조사 직무에 성실히 임하고 시복 대상자들이 하루 빨리 시복될 수 있도록 기도해 달라"고 신자들에게 당부했다.

법정 구성원인 재판관 박정일 주교와 재판관 대리 이찬우 신부, 검찰관 이상국·박동균·김길민 신부, 공증관 이창영 신부, 공증관보 장후남씨 등은 앞으로 매월 넷째주 금요일 오전 10시 주교회의 사무처에서 증인들을 출석시킨 가운데 법정을 열어 순교자 한 사람 한 사람에 대한 순교사실과 순교 명성의 지속성에 대해 심사하게 된다. / 리길재 기자   teotokos@pbc.co.kr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39   청주교구 사제인사    04.09.24 2241
38   수원교구 사제인사    04.09.24 3972
37   수원 성체현양대회 성황    04.09.18 1922
36   교회사연구 ‘속화’ 극복해야    04.09.17 1829
35   서울대교구 사제 인사발령    04.09.09 4615
34   한국교회사연구소 설립 40주년    04.09.09 2179
33   광주대교구 사제 인사    04.08.31 2724
32   아욱실리움 교육대학 총장에 장향주 수녀    04.08.26 2668
31   FABC 총회 성과와 전망·최종메시지 요지    04.08.26 1772
30   FABC 정기총회 폐막    04.08.26 1744
29   FABC 8차 정총 개막    04.08.20 1693
28   4대종단 사형제도폐지 성명 발표    04.08.14 1925
27   북한이탈주민 사목 강화돼야    04.08.14 1967
26   영화배우 권상우씨 영세 : 수단 어린이돕기 후원회 명예대사로도 위...    04.08.06 2213
25   의정부교구 분가 실행위 발족 : 교구장 포함 사제 153명, 본당 52개 ...    04.08.06 2601
24   여성지도자 양성교육 시급    04.07.30 1805
23   의정부교구가 사제 수 152명(이한택 주교 포함)으로 출발    04.07.24 2257
22   고용허가제 시행 연기 촉구 (주교회의 이주사목위 외국인사목 사제 회...    04.07.24 2020
21   의정부교구 분가 실행위 28일 구성    04.07.18 1928
20   군종교구 사제인사    04.07.16 2477
19   유아세례·서품 예식시안 발행    04.07.15 2454
18   레지오 쇄신 ‘전문위원회’ 창설    04.07.15 2129
17   “소공동체 전문연구소 필요”    04.07.15 2016
16   장봉훈 주교 농민주일 담화 발표    04.07.15 2029
 이전 [1]..[41][42] 43 [44]
 

 

공지사항 코너 ( 오요안 신부의 가톨릭에 관련된 공지사항입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2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