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가톨릭이란?

전   례

성   사

교   리

신   학

기도문

용어사전

인물100

소공동체

신자생활

국내성지

국외성지

성   당

수도회

피정지

성화포토

이것이 가톨릭

질문과 답변

♣ 현재위치 : 홈 > 가톨릭 안내 > 국내성지 > 수원교구

서 울

수 원

광 주

대 구

전 주

부 산

대 전

인 천

제 주

청 주

안 동

마 산

원 주

춘 천

의정부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528 27.6%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북로 (망월동) 구산성지 (김성우 묘)
조회수 | 2,126
작성일 | 04.07.07
마을을 둘러싼 뒷산이 거북이 형상을 닮았다는 구산(龜山) 마을은 팔당 부근 한강변에 위치해 순교자들의 숨결이 150여 년이 넘도록 고스란히 살아 숨쉬는 곳이다. 서울에서 불과 1시간 내에 시원스레 뚫려 있는 강변 도로와 중부 고속 도로를 통해 쉽게 찾아볼 수 있는 교통상의 편리함도 구산 사적지를 찾는 이들에게 매력적인 요소이다.

구산 사적지 또는 구산 마을이라고 할때 어느 곳을 말하는지 잘 모른다고 해도 미사리 조정 경기장 하면 "아, 그곳!" 하며 고개를 끄덕일 것이다.

경기도 하남시 망월동에 위치한 구산 마을은 먼저 103위 성인 중 71번째 성인인 김성우(안토니오)를 비롯해 박해 시대에 많은 치명자가 탄생한 유서 깊은 사적지라는데서 그 교회사적 의미를 찾을 수 있다. 특히 구산은 성인의 후손들이 대대로 살아오며 묘소를 가족 묘지에 이장, 보존하고 있어 우리 나라에서 박해 시대의 자취가 가장 원형대로 남아 있는 곳 가운데 하나라는 점에서 중요성을 갖고 있다. 더군다나 150여 년 동안 교회를 지키며 신앙 생활을 확고하게 지켜 가고 있는 교우촌으로 도시화로 인한 급변 속에서도 구산 마을은 한마음으로 신앙 안의 일치를 잃어버리지 않고 있다.

6.25 당시에 구산 마을은 원로 신부들의 피신처로 아주 적합한 곳이었다. 낮에는 곳곳에 무성한 사람 키보다 더 큰 갈대숲 사이에서 숨죽이고 엎드려 있다가 저녁에 살금살금 나와 지친 몸을 쉬었다고 한다.

쭉 뻗은 강변 도로와 그 아래 미사리 조정 경기장은 구산 마을을 들어서는 순례객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해준다. 도로 건너편 골목으로 조금만 걸어 들어가면 시골 성당의 정취를 물씬 풍기는 아담하고 아름다운 구산 성당이 나온다. 성당 가는 길 주위에는 온통 비닐 하우스들이 늘어서 있다. 옛날에는 쌀농사가 주업이었지만 지금은 비닐 하우스 상추 재배가 주민들의 생업이다. 이곳에서 생상되는 상추는 농약을 치지 않고 전량 유기농으로 재배되고 품질에 있어서도 전국 어느 곳보다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성당에서 걸어서 15분 남짓 거리에 개발되어 있는 구산 사적지에는 사람 키보다 약간 높은 야트막한 기와담장이 둘러쳐져 있다. 고개를 빼고 담장 안을 넘겨다보는 순례객들에게는 마치 이 담장이 성속(聖俗)을 가르는 경계선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담장을 돌아 사적지로 통하는 문을 들어서면 꽤 넓게 펼쳐진 잔디밭 가운데 서너 개의 돌계단을 올라 도드라진 둔덕 위에 날렵한 솜씨로 세워진 성모자상이 보인다. 이 성모자상은 고(故) 김세중(전 서울대 미대 학장)화백이 조각, 지난 1983년 축성된 것이다.

성모자상과 함께 사적지 안을 돌아보면 오른쪽으로 자그마한 기와 대문이 보이고, 그 안으로 청동빛의 고색 창연한 14처상이 들여다보인다. 구비구비 말려 올라간 소나무들의 푸른 빛이 십자가를 진 예수를 향해 시퍼렇게 날선 창을 겨눈 병사들의 청동빛에 어우려져 섬뜩할 정도로 처절했던 순교 당시의 고통을 이야기해 주는 듯하다.

숙연한 마음을 가다듬고 문을 들어서 14처를 한 바퀴 돌아 성 김성우 안토니오 현양비와 묘소 앞에 서서 잠시 눈을 감고 죽음 앞에서도 의연하게 신앙을 택했던 그의 풍모를 기린다.

양반의 자제로 유복한 살림과 존경받는 가문에서 남부러울 것 없었던 그가 신앙의 험로를 걷기 시작한 것은 1830년 경으로 알려져 있다. 경주 김씨 계림군파(鷄林君派)의 15대 손인 김영춘의 맏아들로 정조 19년(1795년) 구산에서 태어난 그는 두 동생과 함께 세례를 받고 친척과 이웃들을 입교시켜 이 지역을 교우촌으로 만들었다.

한동안 유방제 신부를 모시고 회장직을 수행하며 온 마을에 복음을 전한 그는 1836년 모방(Maubant) 나(羅) 신부가 입국하자 자기 집에 모방 신부를 모시기도 했다.

1839년 기해박해 때 체포됐다가 간신히 풀려 났던 그는 1840년 다시 가족들과 함께 붙잡혀 서울 포청으로 압송됐다. 포청에서 형조로 이송돼 갖은 고문을 당한 그는 배교를 강요하는 재판관에게 "나는 천주교인이오. 살아도 천주교인으로 살고 죽어도 천주교인으로 죽을 것입니다."라며 결코 신앙을 굽히지 않았다.

요지 부동의 굳은 신앙에 결국 그는 이듬해 4월 47세의 나이로 순교했고 1925년 7월 복자위에 올랐다가 마침내 1984년 5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에 의해 시성되었다.

현재 1백20여 세대 5백여 명의 교우들이 살고 있는 구산 마을은 급격한 도시화와 이농 현상에도 불구하고 전통적인 신앙 공동체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귀중한 교회이며 순교의 얼이 살아 있는 곳이다. 길을 가다 만나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같은 하느님을 믿는 형제이기에 구산 마을은 이웃집 친구를 만나러 가듯 정겨운 마음으로 찾아가 볼 만한 곳이다.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경기도 성남시 둔토리 : 서 루도비코 신부 은신 동굴 
!   경기도 안성시 : 범골 (부엉골) 
!   경기도 양평군 대감마을 
13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정조로 (북수동) : 수원성지  138
12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물안개공원길 : 양근성지  5920
11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동천로 (동천동) : 손골성지  2358
10   경기도 이천시 모가면 어농로 : 어농성지 (윤유일의 묘)  2710
9   경기도 광주시 남한산성면 남한산성로 : 남한산성성지  3015
8   경기도 화성시 남양성지로 (남양동) : 남양 성모성지  2650
7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 천진암로 : 천진암성지  2007
6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 미리내성지로 : 미리내성지  2229
5   경기도 이천시 호법면 이섭대천로 : 단내성지 (정은 바오로 묘)  3061
4   경기도 안성시 일죽면 종배길 : 죽산성지 ('이진[夷陳]의 터)  1988
3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병목안로 (안양동) : 수리산성지 (최경환 묘)  2031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북로 (망월동) 구산성지 (김성우 묘)  2126
1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 : 은이-골배마실  [1] 2087
1
 

 

서 울

수 원

광 주

대 구

전 주

부 산

대 전

인 천

제 주

청 주

안 동

마 산

원 주

춘 천

의정부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3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