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가톨릭이란?

전   례

성   사

교   리

신   학

기도문

용어사전

인물100

소공동체

신자생활

국내성지

국외성지

성   당

수도회

피정지

성화포토

이것이 가톨릭

질문과 답변

♣ 현재위치 : 홈 > 가톨릭 안내 > 국내성지 > 대구대교구

서 울

수 원

광 주

대 구

전 주

부 산

대 전

인 천

제 주

청 주

안 동

마 산

원 주

춘 천

의정부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513 31.6%
경북 칠곡군 지천면 칠곡대로 : 신나무골
조회수 | 1,291
작성일 | 04.07.04
4번 국도상에 위치한 신동 초등 학교에서 왜관 방향으로 약 3.3km 정도 가면 영남지방 선교의 요람인 신나무골로 들어가는 입구가 나온다.

유서 깊은 교유촌인 이곳은 좁게는 칠곡군 지천면 연화동 중화리(中和里)를 중심으로 한 '신나무골'을 의미하지만 넓게는 도암, 완정, 왜관의 가실, 동명의 어골 등 인근의 신자촌을 모두 포함하기도 한다.

대구에서 서북 방향으로 약 20킬로미터가량 떨어진 신나무골은 박해 시대 교우촌으로서 필수적인 조건인 외지고 깊숙한 산골이라는 점 외에도 대구 읍내에서 하루 거리라는 점에서 교통의 편리성 또한 교우촌으로서 매우 장점이었다

신자들이 처음으로 신나무골에 살기 시작한 것은 1815년 을해박해 당시였던 것으로 보인다. 당시 청송의 노래산, 진보의 머루산, 일월산중의 우련밭과 곧은정에 살던 신자들이 박해를 만나 200여 명이 체포된다. 그러나 그들 중 많은 신자들이 배교, 석방되거나 옥사해 겨우 33명만이 대구 감영으로 이송된다. 이 때 체포된 신자들의 가족이나 다른 신자들이 임진왜란 때의 피난지이기도 했던 신나무골로 숨어들었던 것으로 학자들은 추측하고 있다.

대구를 지척에 둠으로써 많은 선교사들이 대구 진출의 전초 기지로 삼았던 신나무골은 최양업·다블뤼·리델 신부 등이 사목 활동을 했던 곳이다.

1831년 조선 교구 창설 후 1837년부터는 파리 외방 전교회 소속 샤스탕 신부가 신나무골과 언양 등지에 머물면서 한반도 남쪽 지역을 맡아서 순회 전교를 하기 시작했다. 1839년 기해박해로 샤스탕 신부가 순교한 후에는 다블뤼 신부가, 1849년부터 1861년 6월까지 12년간은 최양업 신부가 신나무골을 방문하여 성사를 주곤 했다.

최 신부가 과로로 쓰러진 후에는 다시 다블뤼 신부와 리델 신부가 이 지역을 맡아 오다가 1866년 병인박해로 신나무골의 신자들은 사방으로 흩어졌다. 하지만 박해가 잦아들면서 신자들은 다시 신나무골로 모여들었고 1882년부터는 삼남 지방 선교에 지대한 역할을 한 로베르(Robert, 金保 ) 신부가 순회 전교를 하기 시작했다.

1896년 한불 조약으로 신앙의 자유가 어느 정도 보장이 되면서 로베르 신부는 이곳 신나무골을 거점으로 삼아 활발한 전교 활동을 펼쳤다. 그 후 30여 년에 걸친 로베르 신부의 사목 활동은 이 지역에 복음이 확고히 자리 잡는 데 거의 절대적인 역할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영남지방의 복음화에 헌신했던 로베르 신부는 또한 교육 사업에도 큰 관심을 기울여 속칭 '연화 서당'이라 불리는 신나무골 학당을 설립했다. 1833년 세워진 이 학당은 1920년 신동에 초등 학교가 설립될 때까지 신학문과 구학문 그리고 천주교 교리도 함께 가르쳤다. 신나무골 학당은 1855년에 설립된 배론 신학교를 제외하고 1884년 서울에서 설립된 한한 학교와 함께 천주교 내에서는 가장 일찍 신학문을 가르쳤던 신식학교였다.

신나무골은 1894년 왜관 가실 본당 소속의 공소였다가 1926년 왜관 본당에 소속되었고 1968년 신동 본당이 설립된 후에는 다시 신동 본당에 속하게 되어 지금에 이른다.

1973년 성지 개발 기금을 모금하면서 시작된 신나무골 성역화는 1977년 제1차 사업을 완수하고 이곳에 영남 교회 선교 요람 기념비를 세웠다. 1984년 한국 천주교회 창립 200주년을 맞아 왜관 성 베네딕도 수도회의 주선으로 순교자 이선이(엘리사벳)의 묘소를 이장하고 대구 본당의 첫 본당 터를 복원하여 로베르 신부의 사제관과 신나무골 학당, 전시관을 복원했으며 로베르 신부의 흉상을 건립했다.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경북 칠곡군 : 이선이 엘리사벳 묘 
9   대구광역시 중구 남산로 (남산동) : 성모당  108
8   대구광역시 중구 명륜로 (남산동) : 옛 유스티노 신학교  115
7   경북 경주시 산내면 수의길 : 진목정  139
6   대구광역시 중구 경상감영길 (포정동) : 경상감영공원  64
5   대구광역시 중구 서성로 (계산동2가): 계산성당  2112
4   경북 칠곡군 동명면 한티로 : 한티성지  1662
  경북 칠곡군 지천면 칠곡대로 : 신나무골  1291
2   대구광역시 동구 송라로 (신천동): 복자성당  [1] 1609
1   대구광역시 중구 남산2동 : 관덕정(觀德亭)  1380
1
 

 

서 울

수 원

광 주

대 구

전 주

부 산

대 전

인 천

제 주

청 주

안 동

마 산

원 주

춘 천

의정부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2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