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국내여행

국외여행

수   필

편   지

책동네

음   악

생   활

문화정보

클릭 오늘 !

포토갤러리

행사일정

♣ 현재위치 : 홈 > 문화광장 > 포토갤러리

포토갤러리 코너 ( 여러분의 아름다운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회원이면 누구나 올릴 수 있습니다... )

 


Total article 638 (38 searched)  / total 2 page  
  [638]    꽃 (192)  동물 (25)  풍경 (57)  건축 (30)  인물 (102)  행사 (194)  기타 (38)
    Subject : 인간의 고통 앞에 중립은 없다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홈페이지 ) 451 26.8%  | Point : 206947 |  Read : 2,584 | 
우리 사회에 신선한 충격을 남긴 프란치스코 교종은 떠났다. 교종은 귀국 길의 비행기 안에서 기자회견을 하며, “인간의 고통 앞에서 중립을 지킬 수 없었다”고 말했다. 교종이 떠나고 난 뒤의 광화문 농성장에서는 유민 아빠 김영오 씨의 단식이 계속되고 있다. 2011년, 한진중공업 85호 크레인에서 정리해고 철회를 절규하던 김진숙 지도위원을 끝까지 지키기 위해 사수대 네 명이 85호 크레인에서 천막을 치며 농성을 했다. 사수대 중의 한 명이었던 신동순 씨는 40일 간의 단식 투쟁 끝에 많은 이들의 간곡한 설득에 의해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그렇듯 단식 40일은 생과 사의 갈림길에 놓이게 되는 시점이다. 8월 22일은 김영오 씨의 단식 40일차다. 이제 더 이상 김영오 씨의 단식이 계속되어서는 안 된다. 그의 단식 중단을 위해서는 대통령이 직접 나서야 한다. 대통령은 대국민 담화문에서 닭똥 같은 눈물을 흘리지 않았던가. 그 눈물이 거짓 없는 진실이라면 광화문 농성장을 찾아 김영오 씨의 손을 잡고 단식 중단을 청해야 한다. 또한 세월호 유가족에게 약속했던 진실규명을 위한 특별법을 제정하는데 앞장서야 한다.

장영식 (라파엘로)
사진작가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Name Password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학다리 성당 현재[2006년 07월 07일 - 2007년 ...  [2]   15770
. ▶ 2006년 07월 07일 사무실 공사 시작    ▶ 2...  206947
37
 [기타] 스페인 몬세라트 수도원 검은 성모상      898
몬세라트는 바르셀로나 북서쪽 약 60km정도(1시간 거리)떨어진 곳...  206947
36
 [기타] 빕 프로젝터(Beam Projector) 설치      1880
2016년 3월 9일 수요일 : 영상확대기인 빕 프로젝터(Beam Projec...  206947
35
 [기타] 제주,32년만에 대폭설      1692
7년 만에 발효된 한파주의보와 대설·강풍특보로 제주 도심에 32년 만...  206947
34
 [기타] ‘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빗속 여학생에 우산…...      1868
지난 주말 서울 도심 곳곳에서 열린 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시위에 ...  206947
33
 [기타] 대건회 텃밭 정리를 마치고      2251
.  206947
32
 [기타] 북동성당 십자가      2476
이 십자가를 통해서 많은 신자들이 은혜를 받고 십자가를 잘 지고가는...  206947
31
 [기타] 북동성당 구유      1970
2014년 잊어서는 안될 사건을 재현한 구유임 그 중에서도 세월호 ...  206947
30
 [기타] 영광굴비정식과 백수해안 길      2533
이호재 루카 가족과 다녀오다.  206947
 [기타] 인간의 고통 앞에 중립은 없다      2584
우리 사회에 신선한 충격을 남긴 프란치스코 교종은 떠났다. 교종은 ...  206947
28
 [기타] 북동성당 부활절 제대 꾸밈      3292
2014년 부활대축일을 위해 수녀님들과 제대회 회원들이 수고하시다....  206947
27
 [기타] 동산동 성당 아름다운 모습      4424
오랫만에 여수 나들이에 나섰다. 그리고 보고싶던 신부님과 지인들의 ...  2388
26
 [기타] 랠프 월도 에머슨의 시 ‘무엇이 성공인가’      6841
설날 아침에 사제관에서 본 동산동성당모습 랠프 월도 에머슨의 시 ‘...  206947
25
 [기타] 새로나 성경대학 소식      6694
2012년 9월 6일 목요일 오전 11시에 성 바오로 딸 소속인 윤일...  206947
24
 [기타] 목포연동성당성전기초공사      7536
화재로 전소가 된 목포 연동 성당 성전을 건축하기위해서 파일 공사...  206947
23
 [기타] 여수해양엑스포에서 만난 음식들      6846
터키 음식인데 소고기를 다진 것을 빵에다 넣어서 구운 것이다. 맛이 ...  206947
22
 [기타] 성모동산 잡초와 나무정리      6640
동산동 성당 그리스도의 어머니 Pr.이 성모동산 주위를 정리하다. 비...  206947
21
 [기타] 피카소의 '황소머리'      7700
1943년의 어느 날이었습니다. 입체파 화가로 유명한 피카소가 길을...  206947
20
 [기타] 여수동산동성당 주님만찬미사꽃꽂이와 수난감실      10735
.  206947
19
 [기타] 신부님의 생신을 축하드립니다.      15077
신부님의 생신을 축하드립니다  987

1 [2]

 

포토갤러리 코너 ( 여러분의 아름다운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회원이면 누구나 올릴 수 있습니다... )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19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