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요안 신부의 가톨릭

 l Home l Bestsite l Search l Freeboard l E-mail l

 
 

가톨릭이란?

전   례

성   사

교   리

신   학

기도문

용어사전

인물100

소공동체

신자생활

국내성지

국외성지

성   당

수도회

피정지

성화포토

이것이 가톨릭

질문과 답변

♣ 현재위치 : 홈 > 가톨릭 안내 > 기도문

주요기도문

특수기도문

기타 기도문

하루기도

 


( 쪽지보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494 64.4%
사랑이신 분께 사랑을 드리며
조회수 | 2,548
작성일 | 05.02.03
주님의 부르심을 받았을 때
저는 어리고 미숙한 아이였습니다.
어느 날은 세상이 온통 무지개빛이었다가
어느 날은 한가닥의 빛도 스며들지 못하는 캄캄함을 느끼는
아직은 덜 자란 아이였습니다.
마음은 당신을 따르고 당신이 말씀 안에 살기를 간절히 바라면서도
몸은 제멋대로 움직이는 세속의 사람이었습니다.
당신을 그런 저를 부르시고 당신 것이라 하셨습니다.
거듭 잘못을 저지르며 다시는 그러지 않겠노라 말씀드릴 때마다
한 점 의심없이 믿어주시는 주님,
당신은 강한 이들을 부끄럽게 하시려고
약한 저를 부르셨고
똑똑한 사람들의 눈을 휘둥그렇게 만드시려고
어리석은 저를 부르셨습니다.
처음부터 저는 당신이 주신 것 외에는
아무것도 자랑할 것이 없습니다.
당신을 따르기 위해 모든 것을 버렸으니 무엇을 주시겠느냐고
큰소리 칠 것이 전혀 없는 저입니다.
주님, 저의 단 한 가지 바람은
당신이 제거 주신 선물을 제 것인 양 자랑하지 않고
당신이 이웃에게 주신 선물을 가로채거나 질투하지 않으며
사랑이신 당신을 닮아 사랑의 사람이 되는 것입니다.
파란색 글자 빨간색 글자 녹색 글자 밑줄 글자 진한 글자 빨간색 테이블 파란색 테이블 녹색 테이블
이름 :   
암호 :
· d41d8cd98f *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목록보기 스크랩하기  프린터하기
!   하루 기도 안내  [1]
5   생각하게 하여주옵소서  3798
4   주님이 부르실 때  2851
3   더 깊이 사랑하십시오  2668
  사랑이신 분께 사랑을 드리며  2548
1   이웃을 통해 생명을 나누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3244
1
 

 

주요기도문

특수기도문

기타 기도문

하루기도

 관리자 Profile  l  홈페이지이용안내  l  즐겨찾기추가  l  추천사이트  l  가톨릭검색사이트  l  관리자 E-mail

Copyright ⓒ 2003 - 2021 www.ocatholic.com All rights reserved.   Ver 4.01_050227